전체 | 자치행정 | 정치경제 | 사회종합 | 경기도정 | 교육 | 생활/문화 | 기획/특집 | 인물 | 독자투고 |
 최종편집 2021.7.30 9:5   
자치행정
 전체
 시정
 시의회
 읍면동
  가장많이본뉴스
‘영은 이덕삼’
조광한 남양주시
조광한 남양주시
자총 남양주지회
조광한 남양주시
경복대, 남양주
구리농수산물공사
김경근 도의원,
남양주시, 20
조광한 남양주시
남양주시정신건강
26일부터 50
남양주시 종합민
<미니 인터뷰>
“‘사능천 마스
구리시, ‘(가
남양주시, ‘2
도, 안정적 창
남양주지역 경기
‘도심 속 걷고
 
뉴스홈 >기사보기
조광한 남양주시장 “불합리한 감사 관행에 단호히 대처할 것”
2일 내부 게시판에 직원들에게 전하는 글 게시
[2021-06-03 오후 12:30:00]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2일 내부 게시판에 직원 여러분께 드리는 글(경기도 감사 관련)’이라는 제목으로 글을 게시하며 남양주시를 대상으로 한 경기도의 특정·복무감사 실시 계획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먼저, 조광한 시장은 시민을 위한 행정에 전념해야 할 시 공직자들이 경기도의 보복성 감사에 내몰리게 된 것에 대해 미안한 마음을 전하고, 남양주시는 경기도의 종합감사를 거부한 사실이 없음을 다시 한 번 강조했다.

또한, 경기도의 행태에 유감을 표함과 동시에 시장으로서 불합리한 감사 관행에 단호히 대처해 남양주시 직원들을 끝까지 보호할 것을 약속했다.

다음은 조광한 시장이 작성한 직원 여러분께 드리는 글(경기도 감사 관련)’ 전문이다.

직원 여러분께 드리는 글

조광한입니다.

경기도가 내일부터 감사 거부를 빌미로

또 한 번의 보복성 감사를 개시하겠다고 합니다.

시민을 위한 행정에 전념해야 할 여러분께서

경기도의 부당한 위협과 요구에 내몰릴 것을 생각하니

시장으로서 마음이 무겁습니다.

지난 종합감사에서 자치사무와 관련한 자료를

제출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경기도는 감사를 중단했고,

이를 빌미로 특별감사에 들어간다고 합니다.

다시 한 번 확인시켜 드립니다.

우리 시는 위임사무와 관련된 자료는 법에 따라

모두 제출했습니다. 자치사무와 관련된 자료 역시

법에 따라 제출하지 않았습니다.

우리 시는 감사를 거부한 바 없고, 앞으로도 없을 것입니다.

우리나라는 지방자치를 시행하고 있고, 헌법에 의거하여 선거로 구성되는

지방정부에 대한 행정사무감사는 지방의회가 합니다.

국회는 ‘국정감사 권한이 있을 

지방정부의 자치사무에 대해서는 감사권한이 없습니다.

법에도 감사범위를 국가위임사무와

국가예산이 지원되는 사업에 한정합니다.

국회는 법을 만드는 곳이니 법을 지키는 것도

솔선수범 해야 하고 스스로 만든 법이니  잘 지켜야 합니다.

권한도 없이 독립된 자치지방정부의 자치사무,

심지어 소속 시군구 단체장의 업무추진비까지 감사자료로 요구합니다.

시할머니가 며느리 부엌살림 간섭도 모자라 며느리에게

손자며느리 부엌조사까지 요구하는 격입니다.

분가시켰으면 이제  놓아주면 안 되겠습니까?”

지난해 10 실시된 국회의 국정감사를 강력히 비난하며

이재명 도지사께서 본인의 SNS 올린 글입니다.

그런 이재명 도지사께서 이끌고 있는 경기도청에서

남양주시에 똑같은 불법적 요구와 강요를 자행하고 있습니다.

내로남불의 전형인 것입니다.

더 큰 권력을 향해서는 자신들의 권리를 주장하면서,

정작 자신들보다 작은 지자체에는 군림하려는 행태에

매우 실망스럽습니다.

기초단체의 자치사무 감사는 기초의회에서 해야 마땅합니다.

위임사무에 관해서만 상위 단체의 감사권이 있다는 것은

지방자치법에 규정되어 있습니다.

헌법재판소가 2006헌라 6 판례에서 명확히 확인해 준

사안으로 논란의 여지마저 없습니다. 자치사무에 대한

경기도의 자료 요구는 위법하고 부당한 요구입니다.

이 글을 빌려 저는 직원 여러분께 약속드립니다.

관행이란 미명하에 행해지는 불법적 감사에 단호히

대처하겠습니다. 불합리한 관행에 대처하는 일은

시장에게 주어진 책무입니다.

저는 이 책무를 외면하지 않을 것입니다.

직원 여러분께서도 저를 믿고 동요하거나 위축되지 말고 업무에 임해 주시길 바랍니다.

모든 사안에 대해 제가 전적으로 책임집니다.

어떠한 경우에도 책임을 외면하거나 회피하지 않겠습니다.

시민을 위해 늘 노력하고 계시는

직원 여러분 모두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합니다.

2021. 6. 2.

남양주시장 조 광 한

김승일기자(nyji@hanmail.net)


<저작권자 ⓒ 남양주신문ㆍ방송 & nyji.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최근기사
개그맨 권영찬, 남양주 푸드뱅크 통해
구리시, 경기도 미세먼지 저감사업 ‘
구리시,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시민추
마석교회, ‘창립 68주년 기념’ 후
남양주시, ‘사회적경제 창업스쿨’ 온
남양주도시공사, 조직 혁신 이끄는 ‘
남양주시, ‘그린 마일리지 챌린지’
남양주시, 학습용 스마트 기기 지원
구리시 치매안심센터, ‘치매 안심 가
안승남 구리시장, ‘모든 시민에게 차
화제의 뉴스
개그맨 권영찬, 남양주 푸드뱅크 통해
구리시, 경기도 미세먼지 저감사업 ‘
구리시,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시민추
오늘의 뉴스
구리시 치매안심센터, ‘치매 안심 가
남양주시, 경기북부 최초 ‘보행 재활
남양주시, ‘2021년 상반기 친절공
정치이슈
남양주도시공사, 조직 혁신 이끄는 ‘
명덕사, 폭염 및 코로나19 극복 위
“로또 당첨 확률 높여줍니다”란 말에
속보
남양주시, 아동 청소년 정서지원 협력
남양주시, 공무원노동조합과 단체교섭
오래된 주택 매입해 골목가 자투리 주
핫이슈
구리시, ‘2021년 하반기 세외수입
임창열 도의원, ‘경기도 빈집 및 소
구리시, ‘Fly Guri 구리시 공
감동뉴스
마석교회, ‘창립 68주년 기념’ 후
자유총연맹 남양주시지회, 소외계층 돕
다산새마을금고, 다산동 주상복합건물
문화행사
남양주시립소년소녀합창단, 세계청소년합
구리남양주교육지원청, ‘찾아가는 박물
퇴계원중·금곡고, ‘그린스마트 미래학
 
경기도 남양주시 경춘로 1006 동한빌딩 3층(금곡동) | Tel 031-565-3144 | Fax 031-567-0325
Copyright ⓒ (주)남양주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yji@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