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승남 시장, 행복관련 공모사업 중앙정부 예산반영 요청
 국회서 개최된 국민총행복포럼 행복지표 세미나 참석 자유토론 발언
 [2020-10-29 오후 4:30:00]

 
 행복실현지방정부협의회 사무총장인 안승남 구리시장은
29일 국회의원회관에서 개최된 국민총행복포럼 행복지표 세미나에 참석해 지자체가 추진하는 행복 관련 공모사업에 대해 중앙정부가 예산이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고 요청했다.

이날 안승남 시장은 한국형 행복지표 어디까지 왔나라는 주제로 열린 세미나에서 자유토론 시간을 이용 행복하지 않은 사람들을 찾아 행복하게 살 수 있는 도시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중앙정부가 기초자치단체의 행복정책에 대한 예산을 지원해준다면 고령화 시대를 대비하며 노인 문제 등 복지 행복정책을 펼쳐 나가는데 있어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실제로 구리시는 8개동 중 수택2동의 경우 주거 환경과 의료여건이 미흡하여 건강이 안좋은 노인인구가 상대적으로 많은 탓에 행복정책을 추진하고 싶어도 예산 부족으로 현장에서 잘 활용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와 관련해 중앙정부가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행복정책 공모사업을 진행한다면 구체적이고 효율적인 사업을 적극 지원하는 시스템을 갖추게 되며, 복지분야 행복정책을 추진하는데 있어 올바른 방향을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앞서 국민총행복전환포럼 박진도 이사장은 환영사를 통해 우리사회의 패러다임은 성장주의에서 국민총행복으로 전환하는 것이라며 코로나19 위기 극복과정에서 한층 성장해 가는 지방정부의 역량을 토대로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행복정책이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추진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구리시는 2019년 행복 조례 제정과 지역맞춤형 행복지표를 개발했으며, 2020년 행복설문조사를 진행중이고 이를 분석해 행복취약 분야에 대한 행복정책을 개발추진하여 더욱 행복한 지역 공동체 구현에 앞장서고 있다.